광영성당입니다.

아이디:
비밀번호:
 AUTO

공지사항 > 청소년단체 > 공지사항
공지사항
복사단이란
청소년샘터
 
 

연중제2주일 복음해설, 예수님의 첫번째 기적에 대하여.. 10.01.15 19:10
삶의자리


복음해설(연중제2주일/요한 2,1-11)

 

오늘 복음은 예수님께서 갈릴래아 지방 카나의 혼인 잔치에서 첫 번째 행하신 기적입니다.

예수님은 이 기적을 통해 당신 안에 하느님의 신성이 현존해 있음을 보여주셨고, 예언자들이 선포했던 하느님 나라가 시작되었음을 알리셨습니다. 따라서 오늘 처음으로 행하신 이 기적을 ‘동방박사들의 방문’과 ‘예수님의 세례’와 함께 하느님의 아드님이신 메시아이심을 드러내신 ‘공현’이라 말합니다.

 

포도주는 일반적으로 우정과 사랑과 기쁨을 상징하는데, 혼인 잔치에서의 포도주는 부부의 깊은 사랑과 축복을 나타냅니다. 특히 성경에서는 하느님의 자녀들이 누리게 될 천상 잔치의 기쁨과 행복을 연상시키기도 합니다. 하느님께서는 당신을 거역한 이스라엘 백성의 죄를 엄중히 벌하려고 하실 때 술을 마실 수 없게 될 것이라고 말씀하셨고, 당신 백성에게 행복을 약속하실 때에는 하느님께서 포도주가 넘쳐흐를 정도로 풍부하게 해주실 것이라고 하셨습니다. 따라서 ‘새 포도주’는 종말론적 천상 잔치를 상징적으로 표현하는 것입니다. 다시 말해 ‘새 포도주’는 예수님께서 베푸시는 사랑의 선물이고 메시아의 내림으로 실현되는 천상 기쁨의 표지입니다.

 

오늘 혼인 잔치에 참여한 제자들은 포도주의 기적을 통해 처음으로 애정이 넘치는 메시아의 사랑과 행복을 체험합니다. 그리고 이 사랑과 행복은 앞으로 예수님의 말씀과 삶을 통해 서서히 드러나게 될 것입니다.

예수님의 말씀과 삶(공생활)을 묵상하는 연중시기를 충실히 보냅시다.

 

알림

[유ㆍ초등부]

■ 부모님과 함께 성경읽기 : 1역대 18장 ~ 24장

복사단 수련회

  *일시 : 1월 25일(월) 06:30 성당출발

  *장소 : 무주리조트 스키장

■ 초등부 개학미사 : 1월 30일(토) 오후 3시

 

[중ㆍ고등부]

예비신학생 겨울 나들이

  *일시 : 1월 25일(월) 06:30 성당출발

  *장소 : 무주리조트 스키장

 

 

궁금해요3

‘사흘째 되는 날’ 첫 번째 기적이...?

 

요한 복음의 구절들에는 시간을 나타내는 단어로 시작하는 곳이 많습니다. 요한 복음사가는 어떤 사건을 기록할 때 될 수 있는대로 그 사건이 발생한 시간과 장소를 구체적으로 언급하면서, 그 사건이 실제 발생한 역사적 사건임을 강조합니다. 이는 요한복음이 집필된 시점이 예수님께서 승천하신지 50년이 더 지난 때이고, 예수님의 활동을 직접 목격한 사람들이 거의 이 세상을 떠남으로써 사람들 사이에 예수님에 대한 이야기가 꾸며내 허구의 이야기로 생각하는 경향이 있었던 때이기 때문입니다.

 

사흘째 되는 날?

1. 문맥상의 의미

예수님께서 필립보와 나타나엘과 더불어 이야기를 나누신(요한 1,43-51) 그 날로부터 이틀이 더 지난 사흘째 날.

2. 상징적 의미

1) 구약성경에서

* ‘사흘째 되는 날’ 하느님의 영광을 드러내는 사건들이 일어납니다(창세 22,4; 호세 6,2; 요나 2,1 참조).

* 이스라엘 백성이 시나이 산에 도착해 하느님을 만나 뵐 준비를 하고 그분을 만나는 날이 사흘째 되는 날입니다(탈출 19,16).

2) 신약성경에서

* 예수님께서 골고타 언덕에서 십자가의 죽음을 맞으신 후 부활하신 날도 사흘째 되는 날입니다.

* 카나의 혼인 잔치도 ‘사흘째 되는 날’ 시작됩니다.

3) 정리하며...

구약의 시나이 산 사건과 신약의 골고타 언덕의 사건들을 알고 있던 독자들은 이곳 카나에서 하느님의 영광이 드러나는 무슨 일이 일어날 것임을 예상하게 됩니다. 시나이산에서 이스라엘 백성은 하느님과 계약을 맺은 후 하느님을 뵙고서 먹고 마십니다(탈출 24,11). 이 사건처럼 구약의 예언자들은 하느님께서 혼인과도 같은 새로운 계약을 맺어 모든 민족을 위해 잔치를 베풀고 함께 포도주를 마실 것이라고 예언합니다(이사 25,6; 62,4-9; 호세 2,21-24 참조). 모든 민족을 위한 잔치에서 포도주를 마실 것이라는 예언처럼, 예수님께서 카나의 혼인 잔치에서 하신 일은 바로 구약의 상징인 정결례에 쓰이는 물을 신약의 상징이자 새 계약의 음료인 포도주로 바꾼 일입니다.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JY